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Welcome to youlsa's home!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예전에 사용하던 수동 메트로놈이 그리워서 지난번에 Korg의 이어폰 모양의 메트로놈을 사다가 썼었는데요, 오래 사용하면 귀도 아프고 아무래도 책상 위에도 하나 정도는 있어야 할 것 같고 그래서 알아보던 중에 보스에서 나온 메트로놈들이 막 쓰기 좋다는 좋은 평이 있기에 하나 들여놓았습니다. 보스의 메트로놈들 중에 가장 저렴한 축에 속하는 DB-30입니다. 상위 모델로는 DB-60, DB-66, DB-88, DB-90 등이 있고요, 비싼 모델일수록 음성(원~투~쓰리~)을 지원하기도 하고 박자 프로그래밍도 가능하기도 하고 리듬 코치 등의 트레이닝 모드가 지원되기도 하는 등 기능이 강력한데요, 사실 메트로놈에 그런 기능들 있어도 거의 안씁니다. ^^

전원으로는 수은전지를 사용하고 단단해 보이는 플라스틱 케이스에 담겨 있습니다. 좌측면에는 야간 사용을 위한 헤드폰 잭이 달려있고 우측면에는 음량을 조절할 수 있는 볼륨이 달려 있습니다. 사진에는 나와있지 않는데 상단에는 핸드폰 스트랩을 연결할 수 있는 구멍이 있습니다. 뒷면에는 벨트 등에 끼울수 있는 클립이 있고요, 수은전지를 넣는 곳이 있고 제일 아랫쪽에는 동전을 넣어 세워놓을 수 있는 구멍이 있습니다. 다른 메트로놈과 같이 세워놓을수 있는 다리가 달려있지 않고 동전을 끼워넣어야 세워놓을 수 있습니다. 클립보다는 오히려 다리를 달아줬으면 어땠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소리는 띡띡거리는 일반적인 전자 메트로놈 소리이고요, 음량은 아주 크지는 않지만 혼자 연습하는 용도 정도의 사용에는 무난한 수준입니다. 아무래도 전자식이라 볼륨을 키워놓으면 수동식처럼 소리가 예쁘지는 않습니다.

템포는 하단의 상/하 버튼을 이용하거나 탭템포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탭 템포가 의외로 편리하네요. 조율등을 위해서 필요한건지 모르겠는데 원하는 음을 선택해서 음을 내주는 기능도 있습니다. 별로 안씁니다.

그리고, 원하는 리듬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4분음표, 8분음표, 16분음표, 엇박, 셔플, 그리고 이상한 리듬(라틴 리듬?)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상단에 2개의 LED가 있는데요, 좌측의 빨간색 LED는 기준박을 칠 때 켜지고요, 나머지 박자들은 우측의 빨간색 LED가 박자에 맞춰 켜지도록 되어 있습니다. 기준박과 일반박을 칠 때의 소리도 조금 다르게 납니다.

탭템포 버튼은 두가지 용도로 쓰이는데요, 탭템포 기능으로도 쓰이고 박자를 플레이하는 도중에는 뮤트 버튼으로 쓰입니다. 보통은 정지 버튼에 더 손이 많이 가니 큰 쓸모는 없어 보입니다.

이 메트로놈의 가장 안좋은 점은 제 힘으로는 서있을수가 없다는 건데요, 책상에서 쓰기 위해 사용한건데 그냥은 세워놓을수가 없으니 좀 불편합니다. 동전을 끼워넣어서 세우면 되기는 하지만 필요할 땐 동전이 눈에 안띄게 마련입니다. -_- 그리고, 피아노 위에 올려놓고 쓴다면 아마 진동 때문에 동전이 탈출하게 될 것 같습니다. 제 경우에는 책상 위에 대충 눕혀놓고 LED를 이용해서 박자를 보던가 하는데 아무래도 왔다 갔다 하는 바늘을 보는게 박자 잡기에는 더 편한 것 같습니다. 이 점은 좀 아쉽습니다. 보면대가 있다면 뒷면의 클립을 이용해서 걸어두면 괜찮을 것 같기도 합니다.

조만간 쉽게 망가질 것 같지 않은데 망가지면 또 다른 메트로놈을 써봐야겠습니다.

Comment +2

티스토리 툴바